법률자료실

법률뉴스

HOME > 법률자료실 > 법률뉴스

이재명, 이태원 업소 출입자 ‘대인접촉금지’ 명령 어기면 형사처벌
글쓴이 사회

날짜 20.05.11     조회 51

    첨부파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관련 업소 출입자를 대상으로 감염검사와 대인접촉금지 긴급행정명령을 발령했다.

     

    이와 함께 도내 모든 클럽 등 유흥주점과 감성주점, 콜라텍에 대해 2주간 집합금지 명령도 내렸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0일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도는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집단감염이 확산됨에 따라 즉각대응팀을 투입하여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관련 위험시설에 대해 전수조사와 소독실시 등 감염확산 차단을 위해 총력대응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에 따라 도는 우선 확진자가 다녀간 클럽과 서울 강남구 소재의 한 수면방 출입자 등 관련 업소 출입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검사와 대인접촉금지를 명했다.

     

    대상자는 4월 29일 이후(29일 포함)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소재 6개 클럽{킹클럽(KING CLUB), 퀸(QUEEN), 트렁크(Trunk), 더파운틴(THE FOUNTAIN), 소호(SOHO), 힘(H.I.M)}과 강남구 논현동 소재 블랙수면방 출입자로 경기도에 주소, 거소, 직장 기타 연고를 둔 사람이다. 대상자들은 가능한 한 가장 빠른 시기에 보건소를 찾아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대인접촉금지는 해당 업소 마지막 출입일 다음날부터 최대 2주간을 한도로 미감염이 확인될 때까지다.

     

    이밖에도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면 방역당국의 별도 격리명령이 있을 수 있다.

     

    이 지사는 이번 명령은 대상자 특정이 어려워 기자회견과 언론보도, 경기도지사 및 경기도의 각종 SNS 게시, 재난문자 발송 등을 통해 알린다고 설명했다.

     

    경기도에 주소, 거소, 직장, 기타 연고를 둔 사람 가운데 해당 클럽과 수면방이 아니더라도 4월 29일 이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일대 및 논현동 일대에 간 적이 있는 사람은 누구나 11일부터 17일까지 경기도내 보건소와 선별진료소에서 무상으로 코로나19 감염 검사를 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이 지사는 “이 기간 동안은 해당 클럽이나 수면방의 출입여부를 밝히지 않고도 일반 시민들과 구별되지 않고 무료검사가 가능하다”며 “이후 자신으로 인해 감염이 확산될 경우 최초감염자 역학조사과정에서 출입여부가 확인된다는 점을 참고해 코로나19 감염검사에 신속히 응하고, 대인접촉을 금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이태원 일대 클럽 출입자의 특성상 이들이 속한 직장, 학교, 군, 병원 등에서 2차 감염이 확산될 가능성이 크다. 앞으로 3차 대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할지 여부는 일상적 방역수칙의 준수여부에 달려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개인방역수칙을 비롯한 방역당국의 방침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주길 다시 한 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이번 조치가 성소수자들도 숨지 않고 검사받을 수 있는 조건을 만든 것으로 경기도가 성소수자 차별을 방지하기 위한 방역해법을 내놓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지사는 이와 함께 경기도 내 모든 유흥주점 즉 클럽, 룸살롱, 스탠드바, 캬바레, 노래클럽, 노래바 등 5,536곳과 감성주점 133곳과 콜라텍 65곳 등 총 5,734곳에 대해 10일 18시부터 24일 24시까지 2주 간 집합금지도 명했다.

     

    이 지사가 내린 접촉금지 명령은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상 역학조사(18조 3항), 건강진단(46조), 격리 및 대인접촉 금지(47조) 등에 근거한 것으로 위반 시 최고 징역 2년 또는 벌금 2천만 원에 처해질 수 있고, 명령위반으로 감염이 확산된 경우 관련 방역비용이 구상 청구될 수 있다.

     

    또 집합금지 명령과 관련해서는 이들 시설은 즉시 영업을 중지해야 하며, 위반 시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영업장 사업주와 이용자 모두에게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한편 10일 12시 기준 이태원 클럽과 관련한 경기도 확진자는 최초 확진자 포함 총 14명(용인 3, 안양 2, 성남 3, 남양주 1, 고양 2, 부천 1, 의왕 1, 수원 1명)이며 접촉자를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 중이다.

     

  • 도배방지
  • 도배방지
목록

글쓰기 답글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46

NO 파일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57 첨부파일 '밸류인베스트코리아’...법원과 검찰은 사기꾼의 친구? 새글 사회 20.06.02 5
4356 첨부파일 가만히 있으라’ 세월호 추모 침묵행진 ‘용혜인’ 6년 만에 무죄 사회 20.05.31 14
4355 첨부파일 “요진개발·휘경학원 관계자 및 공직자들 형사 처벌해야” 사회 20.05.28 12
4354 첨부파일 ‘6천억’ 시행대행권 소송에 청구금액은 '100만 60원' 무슨 일? 사회 20.05.28 17
4353 첨부파일 황희석, 법세련에 경고 "근거 없는 고발, 본 때 보여줄 것& 사회 20.05.27 28
4352 첨부파일 성락교회, '교개협'측 제기 임시이사선임 건 승소 사회 20.05.26 28
4351 첨부파일 검찰, 신천지 본부 등 압수수색...강제수사에 나섰다 사회 20.05.24 26
4350 첨부파일 民, 한만호 비망록 근거, 한명숙 사건 재조사 필요 제시 사회 20.05.22 38
4349 첨부파일 檢,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에서 박근혜에 징역 35년 구형 사회 20.05.21 45
4348 첨부파일 "발포명령자 규명, 국가폭력 진상 반드시 밝힐 것" 사회 20.05.20 43
4347 첨부파일 '이재명' 무죄 탄원 호소 거리에 나선 시민 '사라당' 사회 20.05.19 44
4346 첨부파일 한만호 “나는 검찰의 개...한명숙 전 총리 뇌물 증언은 거짓말” 사회 20.05.18 38
4345 첨부파일 경찰 "n번방 창시자 '갓갓' 본명은 문형욱"...신상공개 사회 20.05.14 54
4344 첨부파일 성소수자 “이태원 감염....인권보장이 방역의 최선” 사회 20.05.13 49
4343 첨부파일 이재명, 이태원 업소 출입자 ‘대인접촉금지’ 명령 어기면 형사 사회 20.05.11 52
4342 첨부파일 조국 전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 수감 200일만에 석방 돼 사회 20.05.10 58
4341 첨부파일 “檢 청와대 하명수사, 짜놓은 틀에 괴물을 만들고 있다” 사회 20.05.09 58
4340 첨부파일 포렌식 하고도 '잠긴 아이폰' 넘긴 檢 공수처 고발 될까? 사회 20.05.08 43
4339 첨부파일 "한겨레 기자가 법세련 대변인인가?" 네티즌들 한겨레 사회 20.05.06 49
4338 첨부파일 “국세청, 수천억 휘경학원 증여세 탈세에 면죄부” 사회 20.05.05 39
4337 첨부파일 ‘지성호’ ‘태영호’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탄핵 소추될까? 사회 20.05.04 46
4336 첨부파일 무급 휴직 주한미군 소속 한국인 근로자 지원 법률적 근거 마련 사회 20.05.03 46
4335 첨부파일 100년 먹거리 실현할 탄소산업 종합컨트롤타워 건립 가능해졌다 사회 20.05.01 44
4334 첨부파일 檢, 채널A 본사 압수수색 나서...채널A 기자들, 저항 소식도 사회 20.04.29 56
4333 첨부파일 文, 법무부 차관에 고기영 동부지검장 임명..김오수 퇴임 사회 20.04.29 51
4332 첨부파일 ‘최대집’ 인격권 침해 금지 가처분 사건 ‘일베 활동’ 다툰다 사회 20.04.28 54
4331 첨부파일 고철용 “요진·휘경 국세청 과세 5월중 이루어질 것” 사회 20.04.27 48
4330 첨부파일 박순자 의원 전 운전기사,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당한 입장은 사회 20.04.26 44
4329 첨부파일 황운하 “검찰의 압수수색은 불순한 의도를 가진 수사권 남용” 사회 20.04.25 46
4328 첨부파일 '대불총' 부처님오신날 연등행사 국고보조금 횡령 의혹 사회 20.04.23 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