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자료실

법률뉴스

HOME > 법률자료실 > 법률뉴스

‘디지털성범죄’, 몰수‧‧추징은 철저히 피해회복은 신속하게
글쓴이 사회

날짜 22.04.14     조회 65

    첨부파일

    ▲ 조주빈 성범죄자     ©법률닷컴

     

    법무부 디지털성범죄 등 전문위원회는 지난 4월 8일(금) ‘디지털성범죄 관련 철저한 압수‧수색‧몰수‧추징 및 피해자에 대한 경제적 지원 활성화 방안’에 대해 심의, 의결하고, 아홉 번째 권고안을 발표했다. 

     

    디지털성범죄는 수인의 피해자를 대상으로 하는 경우가 많고, 피해자가 피해 사실을 인식조차 하기 어려운 경우도 다수이며, 피해 영상물의 무한 복제가 가능하여 신속한 증거 수집과 재유포 방지를 위한 철저한 압수‧수색 및 몰수‧추징의 필요성이 매우 높다.

     

    위원회는, 디지털 기술을 매개로 하는 디지털성범죄에서 범죄 대응력의 약화는 곧 피해 영상물의 유포‧확산으로 직결되어 피해자 보호에 심각한 공백이 초래될 수 있다고 지적하며, 수사‧ 재판의 각 절차에서 피해자 보호를 위한 조치를 강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법무부는 “이번 권고안은 디지털성범죄 피해 영상물의 (재)유포 차단 및 범죄 수익의 철저한 박탈을 위해, 다음과 같이 피해 영상물인 디지털 증거와 관련하여 압수‧수색 및 몰수‧추징, 범죄 수익 환수에 관한 원칙과 절차 등을 새롭게 규율할 필요가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전문위원회는 디지털 증거 압수·몰수 및 범죄 수익 환수 개선 방안으로 ▲디지털성범죄 피해 영상물 및 저장매체에 대해 ‘필요적’ 몰수‧추징 규정 신설 ▲디지털성범죄로 인한 범죄수익에 대해 ‘필요적’ 몰수‧추징 규정 신설 ▲디지털성범죄 피해 영상이 명백한 촬영물, 편집물, 아동‧청소년 성착취물에 대해 영장주의 예외로써 독립적 긴급 압수‧수색 허용 등을 제시했다.

     

    이와함께 전문위원회는 디지털성범죄 피해자들이 피해 영상물 삭제를 위한 비용을 지출하거나, 신상의 노출로 인한 이사, 퇴사 등 생활 터전을 잃거나 사회활동이 극도로 제한되는 등으로 심각한 경제적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으나, 법적 절차를 통한 손해 배상이 쉽지 않고 국가의 경제적 지원도 충분하지 않아 피해 회복을 더디게 만든다고 지적했다.

     

    이에, 디지털성범죄 피해자들에 대해 독립되고 안정적인 재원을바탕으로 지속적이고 충실한 경제적 지원이 가능하도록 ▲피해자에 대한 경제적 지원에 관한 업무처리지침을 개선 ▲디지털성범죄의 범죄 수익 환수금을 법무부 ‘피해자 지원’ 예산으로 편성 ▲범죄피해자보호기금에 피해영상 삭제비용 등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지원을 위한 별도 사업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 도배방지
목록

글쓰기 답글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165

NO 파일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49 첨부파일 헌법재판소 “사관생도는 학생, 사관학교 생활은 군 복무기간에 새글 사회 22.07.07 2
4948 첨부파일 대법원, 육아휴직 복귀 직원 낮은 직급 전직은 부당 사회 22.07.06 4
4947 첨부파일 신라젠 '문은상' 원심 파기 "배임액수는 10억이 아닌 350억 사회 22.07.05 5
4946 첨부파일 "경주시 '사천왕사지' 기단복원 등 정비사업 설계변경 정보 사회 22.07.04 7
4945 첨부파일 시민단체, 김건희 특검과 '허위경력' 강제소환 긴급 기자회견 가 사회 22.07.03 9
4944 첨부파일 역대급 인사 뒤 열린 하반기 검사 전출식.. 檢총장 대리, '검사 사회 22.07.02 11
4943 첨부파일 조현오 전 경찰청장 '댓글공작' 혐의 '징역 1년 6개월' 확정 사회 22.07.01 9
4942 첨부파일 “행안부의 경찰 직접통제는 정치권력에 경찰을 종속시킬 뿐” 사회 22.06.30 5
4941 첨부파일 "법조 의료 종사자 상대 테러 방지 입법 대책 필요해" 사회 22.06.29 10
4940 첨부파일 “조합원 다수가 시청 1층 로비 들어간 건 주거침입 아니야” 사회 22.06.28 7
4939 첨부파일 '무단 폐교' 은혜학원, 학부모·학생에 손해배상 확정 사회 22.06.26 20
4938 첨부파일 '양다리' 여친의 남친 흉기로 살해시도한 남성..2심도 징역형 3년 사회 22.06.25 9
4937 첨부파일 하반기 검찰 고위 간부 인사 발표..尹 사단 신봉수 대검 반부패 사회 22.06.24 16
4936 첨부파일 초유의 경찰 치안감 인사 번복 사태.. 尹 정부 '경찰 길들이기(? 사회 22.06.23 13
4935 첨부파일 法, 마약 투여해 죽인 환자 사체 유기해도 의사 면허 재발급 허용 사회 22.06.22 12
4934 첨부파일 전경련, '중대재해법' 실효성 제기 및 노동부에 개선 건의 사회 22.06.21 14
4933 첨부파일 “부재자 재산관리인도 당사자 대신해 형사고소 가능” 사회 22.06.20 10
4932 첨부파일 '인력난' 반도체 업계 전문인력 충원 및 양성 법안 발의 사회 22.06.19 12
4931 첨부파일 “공익소송패소비용 감액법안, 조속히 처리되어야” 사회 22.06.17 18
4930 첨부파일 '간첩방조' 혐의로 징역5년..재심'무죄' 받은 유족들 5억원대 국 사회 22.06.17 20
4929 첨부파일 “한동훈이 장관이 되지 않았으면 몰랐을 일” 사회 22.06.15 25
4928 첨부파일 국가기관 집회규제 집시법 제11조 폐지 법안 발의 사회 22.06.14 36
4927 첨부파일 '한동훈' 법무부장관, 청주교도소와 청주외국인보호소 방문 사회 22.06.13 38
4926 첨부파일 국민참여재판, '女 제자 정수리 지압'은 '성추행'아니다 '무죄' 사회 22.06.12 36
4925 첨부파일 법조기자단 기자실 출입신청 거부 취소 소송 줄지어 '승소' 의의 사회 22.06.11 40
4924 첨부파일 ‘천안함 좌초설’ 주장 민군합동조사단 위원, 11년만에 무죄 확 사회 22.06.10 36
4923 첨부파일 이명박, 두번째 형 집행정지 신청...검찰 심의 열어 검토 사회 22.06.09 47
4922 첨부파일 친구가 엄마 욕 하면 학교 폭력(?).. 법원의 판단은? 사회 22.06.07 33
4921 첨부파일 을지OB베어 '강제집행' 그 후 '길거리 음악회'...갈등 여전 사회 22.06.07 35
4920 첨부파일 “대통령집무실 앞 집회금지 위법성 확인 법원 결정 환영” 사회 22.06.06 28